엔터테인먼트
2021년 04월 22일 15시 39분 KST

“모든 활동 즉시 중단하고 자가격리 중" 방송인 권혁수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공식)

“보건당국의 연락 이전 자발적으로 검사를 받았다"

뉴스1
방송인 권혁수

방송인 권혁수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판정을 받았다.

권혁수 소속사 휴맵컨텐츠는 22일 “권혁수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권혁수는 4월 14일 무증상으로 코로나19에 감염된 지 인지하지 못한 정산 담당자와 미팅을 진행했다. 이후 권혁수는 해당 담당자의 확진 사실을 확인하고 보건당국의 연락 이전 자발적으로 검사를 받았다. 그는 22일 오전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는 “권혁수는 해당 담당자의 확진 사실 인지 후 모든 활동을 즉시 중단하고 자가격리에 들어갔으며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권혁수와 접촉 여부를 불문하고 소속 아티스트 및 스태프, 전 직원 등은 함께 검사를 진행했거나 신속히 진행할 예정이며 확인되는 대로 이에 대한 후속 조치를 취하겠다”고 전했다. 

또한 “정부 방침에 적극 협조하여 회사 전체 방역 및 추가 감염의 위험은 없는지 전반적으로 점검을 하고 전체 아티스트 관리에 더욱 만전을 기하겠다”고 약속했다. 

권혁수 확진 판정으로 그가 고정 출연 중인 MBC FM4U ‘전효성의 꿈꾸는 라디오’ DJ 전효성과 제작진도 코로나19 검사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9일 전효성, 권혁수는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고 방송에 참여했다.

한편 권혁수는 최근 유튜브 영상을 통해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2‘를 패러디 해 화제를 모았다. 

 

이소윤 에디터 : soyoon.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