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6월 23일 07시 59분 KST

"간이 안 좋나?" SG워너비 김용준은 역주행 성공 후 기쁨보다는 '건강 이상설'에 씁쓸했다

"방송을 쉬면서 행복한 돼지의 삶을 살고 있었다" - 김용준

KBS/MBC
SG워너비 김용준.

최근 ‘놀면 뭐하니?’로 역주행에 성공한 SG워너비 김용준이 방송 직후 축하 대신 걱정 어린 말을 가장 많이 들었다고 토로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KBS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출연한 김용준은 오랜만에 방송에 나간 뒤 ‘건강 이상설’이 돌았다며 씁쓸해 했다.

‘놀면 뭐하니?’ 이전 방송을 쉬며 ”행복한 돼지의 삶”을 살고 있었다는 김용준은 녹화 일주일 전 섭외 연락을 받았다고. 그는 ”비수기 모드였는데, (방송 후) 간이 안 좋냐고, 많이 늙었다고, 건강 이상설까지 났다”라며 말했다.

이에 MC들은 ”세월은 누가 잡을 수 있는 게 아니다”라고 공감했다.

김용준을 비롯해 SG워너비 이석훈과 김진호는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 오랜만에 완전체 무대를 선보인 바 있다. ‘살다가‘, ‘라라라’, ‘Timeless’ 등 SG워너비의 주옥같은 명곡은 팬들에게 기쁨과 감동을 선사했다.

특히 김용준은 변하지 않은 미성으로 다른 두 멤버들과 조화로움을 보여줘 ”김용준의 재발견”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도혜민 에디터: hyemin.do@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