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2년 01월 17일 10시 00분 KST

“벽치면 금 쫙가는 내 새끼" 코미디언 홍윤화가 오은영 박사로 변신한 모습을 공개했다

트레이드마크인 헤어 스타일까지!

SBS/인스타그램
오은영 박사/코미디언 홍윤화

코미디언 홍윤화가 오은영 박사로 변신한 모습을 공개했다.

홍윤화 남편 김민기는 지난 16일 인스타그램에 “벽치면 금 쫙가는 내 새끼. 코빅. 오는형 선생님”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서 홍윤화는 오은영 박사로 분장한 모습이다. 붉은색 셔츠를 입은 그는 오은영 박사의 트레이드마크인 헤어 스타일을 재현했다. 항상 미소를 띠고 있는 오은영의 온화한 표정, 손을 모으는 자세 등을 디테일하게 표현해 놀라운 싱크로율을 보여줬다. 거울에 비친 홍윤화 모습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게시물을 본 송은이는 “찰떡이네”라는 댓글을 남겼다. 김영희와 박슬기도 “너무 똑같다”며 놀란 반응을 보였다.

한편 오은영 박사는 채널A ‘요즘 육아-금쪽같은 내 새끼‘,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서 국민 멘토 역할을 하고 있다.. 홍윤화는 최근 iHQ ‘맛있는 녀석들’ 멤버로 합류해 통통 튀는 매력을 선보이고 있다.

 

이소윤 에디터 : soyoon.lee@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