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1년 06월 16일 17시 23분 KST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오는 8월부터 40대 국민도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할 수 있다고 밝혔다

3분기를 기점으로 40~50대 접종 예상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40대 국민의 코로나19 백신 접종 시기를 8월로 예상했다.

뉴스1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보건복지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는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16일 오후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40대도 8월에 백신을 맞을 수 있나’는 신현영 더불어민주당 의원 질의에 ”그렇게 추정한다”고 답했다.

정 청장은 “3분기 (접종을) 계획하는 중인데, 50대가 우선 시작하고 나머지 연령에 대해서는 8월에 시작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히며 ”백신 종류는 공급 상황과 시기를 고려해서 월별로 결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뉴스1
민방위 대원인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15일 오전 서울 노원구의 한 병원에서 코로나19 백신(얀센)을 접종하고 있다.

이에 따라 다음달 중으로 50∼59세 접종이 먼저 시작되고, 만 18∼49세 일반인에 대한 접종은 연령 구분 없이 8월부터 한꺼번에 접종이 진행될 전망이다.

7∼9월 백신 접종 대상과 인원, 백신 종류 등을 포함한 3분기 접종계획은 내일인 17일에 발표된다.

황혜원: hyewon.hwang@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