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8월 21일 17시 12분 KST

국방부가 올해 예비군 소집 훈련을 취소하는 대신 원격 교육을 실시한다

원격 교육을 수료할 경우 내년도 예비군 훈련 시간 일부를 이수 처리해준다.

뉴스1
(자료사진) 경기도 남양주시 금곡예비군훈련장에서 훈련 장비를 착용한 예비군 대원들이 적 침투를 가상한 시가지 전투 훈련을 하고 있다. 2019.3.4

국방부가 9월1일부터 시작할 예정이었던 올해 예비군 소집훈련을 취소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위기 극복에 동참하는 차원이다.

이에 따라 예비군 훈련 대상자 전원의 2020년 훈련은 이수 처리된다. 다만 연도 이월 훈련은 해당되지 않는다.

국방부는 소집 훈련을 미실시하는 것에 대한 보완 방안으로 자율 참여 방식의 원격 교육을 실시한다. 원격 교육을 수료한 예비군에게는 내년도 예비군 훈련 시간 일부를 이수 처리해준다.

원격 교육은 오는 11월부터 12월까지 화생방 등 전투기술 과제와 예비군 복무 등 소개교육 과제로 구성해 준비 중이며, 세부계획은 준비되는 대로 전 예비군 대상자들에게 별도 안내할 예정이다.

국방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국민들의 건강보장, 재난극복 등을 지원하기 위해 적극적인 조치를 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