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11월 17일 11시 55분 KST | 업데이트됨 2021년 11월 17일 15시 00분 KST

'골때리는 그녀들/골때녀' 배우 최여진이 축구 개인 레슨까지 받는 열정을 보여줬다

진라탄 여브라히모비치.

최여진 인스타그램
'진라탄' 최여진.

배우 최여진이 ‘골 때리는 그녀들’ 시즌2를 앞두고 축구 연습에 매진하고 있다.

최여진은 ‘골때녀‘에서 AC밀란 공격수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와 비슷한 공격적인 플레이를 보여주며 팬들로부터 ‘진라탄’이라는 애칭까지 얻었다. 마음에 쏙 들었는지 최여진의 인스타그램 소개글은 ‘진라탄 여브라히모비치⚽️🏃’이다. 

최여진 인스타그램
'골때녀' 최여진.

‘골때녀’ FC 액셔니스타에서 뛰고 있는 최여진은 6개팀이 경쟁했던 지난 시즌에서 최종 5위로 쓴맛을 봤다. 그만큼 시즌2에 임하는 각오는 남달라 보인다. 최여진은 축구 개인 레슨을 받고 있으며, 최여진의 인스타그램은 이미 ‘축스타그램’이 된 지 오래다.

최여진은 지난 16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축구 연습 중인 모습을 공개했다. 골대 앞에서 축구공을 잡고 있는 최여진의 팔 근육이 눈에 띈다. 팔로워들의 반응은 엄청났다.

″와~ 언니 근육 실화???”(코미디언 홍윤화)
”팔 무엇?ㅋㅋㅋㅋ”(배우 박솔미)
”와우 근육🔥🔥🔥”(방송인 에바 포피엘)

도혜민 에디터: hyemin.do@huffpost.kr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