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7월 29일 08시 00분 KST | 업데이트됨 2021년 07월 29일 08시 01분 KST

"결국 첫사랑은 안 된다는 사실을 깨달았다" 배우 조승우는 '아이러브스쿨'로 중학교 때 첫사랑을 다시 만났다

영화 같은 이야기로 유명한 조승우의 첫사랑썰.

온라인 커뮤니티/tvN
배우 조승우가 첫사랑썰을 들려줬다.

배우 조승우가 ”결국 첫사랑은 안 된다는 사실을 깨달았다”라고 털어놨다.

지난 28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한 조승우가중학교 1학년 때 만났던 첫사랑 이야기를 들려줬다. 조승우의 예능 출연은 무려 16년 만이었다.

조승우의 첫사랑썰은 ”영화 같다”라며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화제가 된 바 있다. 유재석이 ”아까 읽어봤는데 기가 막히더라”라고 하자, 조승우는 수줍게 웃어 보였다.

온라인 커뮤니티
조승우의 첫사랑.

때는 중학교 1학년, 키가 작았던 조승우는 교실 맨 앞줄에 앉아 있었고 조승우가 좋아했던 여학생은 맨 뒷줄에 앉았다. 하루는 선생님이 맨 앞줄과 뒷줄 자리를 바꾸라고 해 조승우는 맨 뒤에 앉아 여학생의 모습을 지켜봤다고.

수업이 한창 진행될 때 눈 주위가 반짝거린다는 사실을 인지한 조승우가 앞을 쳐다봤는데 그 여학생이 작은 손거울로 조승우를 쳐다보고 있었던 것. 후에 조승우는 당시를 이렇게 표현했다. ‘거울 속의 그 애 눈과 내 눈이 마주쳤어요. 영화의 한 장면처럼’

이 일을 계기로 조승우는 그 여학생에게 고백을 했고 사귀기 시작했다. 그러나 중학교 2학년이 됐을 때 차이고 말았다. 체육시간이 끝날 때마다 포도 주스를 건넸던 조승우가 여학생에게 한 번도 전화하지 않으면서 여자친구는 서운함을 느꼈던 것 같다. 조승우는 ”심장이 늘 나올 것 같았다”라고 해명했다.

tvN
조승우의 깨달음.

그러나 반전이 있었다. 20대 초중반쯤 조승우는 ‘아이 러브 스쿨’을 통해 여학생을 찾았고 다시 만나 사귀었다. 조승우는 ”그런데 4개월 만나고 결국 첫사랑은 안 된다는 사실을 깨달았다”라고 설명했다. 당시 조승우는 영화 촬영으로 한창 바빠 제대로 만나지조차 못했다고 말했다. 이에 유재석은 ”연락도 하고 서로 시간을 가져야 할 시간에..”라고 아쉬워했다.

도혜민 에디터: hyemin.do@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