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1년 03월 30일 09시 11분 KST

개그맨 유세윤이 사춘기 아들 때문에 '라디오스타' 복귀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8년 만에 '라디오스타'에 복귀한 유세윤.

MBC
유세윤이 8년 만에 MBC '라디오스타' MC로 복귀한다.

유세윤이 8년 만에 MBC ‘라디오스타’ MC로 복귀한다.  

오는 31일 오후 10시30분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 / 연출 강성아)는 돌아온 유세윤의 첫 방송이다. 이를 기념해 그의 동기 KBS 개그 공채 19기 장동민, 강유미, 황현희, 정철규(블랑카)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라디오스타‘는 지난 2019년 윤종신이 자리를 떠난 후 18개월 동안 스페셜 MC 체제를 운영해왔다. 그동안 68명의 스페셜 MC가 다녀갔다. 그 중 ‘라디오스타’ 제작진의 선택은 유세윤이었다.

유세윤은 지난 2011년 ‘라디오스타’ MC 자리를 지켰던 경험자이기도 하다. 김국진, 김구라와 호흡을 맞춰봤고, 안영미와는 KBS 19기 공채라는 공통분모가 있다. 유세윤의 합류로 ‘라디오스타’만의 ‘B급 감성’과 MC진의 티키타카 케미가 더 강력해질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8년 만에 돌아온 유세윤은 안영미와 함께 컴백 스페셜 무대를 꾸미며 MC 복귀 신고식을 치른다. 유세윤은 특유의 애드리브로 무대를 꾸미며 “8년 만에 뵙습니다. 8년 동안 많이 그리웠습니다”라고 시청자들에게 인사한다. 본격적으로 MC 자리에 앉은 유세윤은 ‘라디오스타’ MC 제안이 왔을 때 결심을 굳힌 계기가 사춘기 아들이었다고 고백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유세윤의 아들은 그와 똑닮은 외모로 SNS상에서는 이미 유명 인사다.  

지난 1월 ‘라디오스타’ 스페셜 MC로 출격, 진행 실력과 입담을 인정받아 시청자들의 ‘차기 MC 픽’으로 관심받았던 장동민도 방송에 출연해 절친 유세윤의 MC 복귀에 대한 솔직한 마음을 고백할 예정이다.

유세윤의 합류로 완성된 ‘라디오스타’ 완전체 4MC와 개그계 전설의 19기 4인과 함께하는 ‘올 개(그맨)’ 특집은 이날 오후 10시3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뉴스1/허프포스트코리아 huff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