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20년 08월 25일 10시 01분 KST

태풍 '바비' 영향으로 중부 지역까지 폭우가 내릴 전망이다 (예보)

'바비'는 25일 제주로 북상해, 26일-27일 전국이 태풍 영향권에 들 것으로 보인다.

뉴스1
제8호 태풍 '바비(BAVI)'가 북상 중인 24일 오후 제주 서귀포항 방파제 인근에 거친 파도가 치고 있다.

제8호 태풍 ‘바비’(Bavi)가 24일 예보보다 더 빠르고 강하게 국내를 향해 돌진하고 있다. 

수요일인 26일은 전국이 흐린 가운데 제8호 태풍 ‘바비’(Bavi) 영향을 받아 오전 중 남부지방으로 빗줄기가 확대되고, 오후에는 중부지방에도 비가 쏟아질 것으로 보인다.

바비의 북상으로 예상되는 비의 양은 25일부터 27일까지 지리산 부근과 제주도에 100~300㎜ 가량이다. 제주 산지 많은 곳은 500㎜ 이상이 쏟아지며, 전라도에는 50~150㎜, 그 밖의 전국에는 30~100㎜ 누적강수가 전망된 바 있다.

제8호 태풍 바비는 25일 제주 남쪽해상으로 북상, 26일 제주 서쪽을 지나 정북향으로 올라오면서 서해상을 지나 27일 북한 황해남도 옹진반도 일대로 내륙에 첫발을 디딜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매우 강한 바람과 일부지역에서는 많은 비로 인한 피해가 없도록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25일 아침 최저기온은 23~27도, 낮 최고기온은 27~34도가 될 전망이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6도 △인천 26도 △춘천 25도 △강릉 25도 △대전 26도 △대구 26도 △부산 27도 △전주 26도 △광주 26도 △제주 27도, 낮 최고기온은 △서울 33도 △인천 32도 △춘천 33도 △강릉 29도 △대전 34도 △대구 33도 △부산 31도 △전주 32도 △광주 29도 △제주 32도다.

환경부·한국환경공단이 제공하는 에어코리아에 따르면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을 받아 전 권역이 ‘좋음’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