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19년 04월 18일 18시 08분 KST

규현 측이 '라디오스타' 복귀 보도에 입장을 밝혔다

규현이 소집해제 후 ‘라디오스타’ MC로 복귀한다는 보도가 나왔다.

Huffpost KR

가수 규현 측이 MBC ‘라디오스타’ MC 복귀 보도에 대해 ”논의 중”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18일 일간스포츠는 단독으로 규현이 소집해제 후 ‘라디오스타’ MC로 복귀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규현은 지난 2011년 10월 ‘라디오스타’에 합류한 뒤, 2017년 5월 사회복무요원으로 입소하기 전까지 5년 반 동안 MC 자리를 지켰다.

보도가 나온 뒤 규현 측도 입장을 밝혔다. 스포츠동아에 따르면 규현 소속사 SJ레이블 측은 이날 ”출연 제안을 받고 논의 중”이라고 전했다. 다만 아직까지 확정된 내용은 없다.

현재 ‘라디오스타‘는 ‘스페셜 MC’ 체제로 진행 중이다. 개그맨 김영철, 양세형, 방송인 하하 등이 돌아가면서 MC를 맡고 있다.  

한편 규현은 오는 5월 7일 소집해제를 앞두고 있다. 앞서 규현 측은 소집해제 후 tvN ‘신서유기7’ 출연을 논의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김현유 에디터: hyunyu.kim@huff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