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12월 15일 09시 46분 KST

SBS '동상이몽2' 출연한 정시아가 "남편 백도빈이 아이들을 위해 족발도 직접 만든다”며 '백집사' 2명을 언급했다

결혼 12년동안 남편 백도빈이 화내는 모습을 본 적이 없다.

SBS
SBS '동상이몽2' 방송화면

배우 정시아가 남편 백도빈과 시아버지 백윤식의 살림꾼 면모를 자랑했다.

지난 14일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동상이몽2)에서는 스페셜 MC로 배우 정시아가 함께했다.

이날 정시아는 살림꾼으로 유명해 ‘백집사’로 불리는 남편, 백도빈을 언급하며 ”요리부터 이불, 베개, 가습기까지 챙긴다. 아이들을 위해 족발도 직접 만든다”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와 함께 정시아는 시아버지인 배우 백윤식 역시 살림꾼으로 거듭나고 있다고 덧붙였다. 백윤식이 손주들의 장난감 햇볕 소독, 분리수거부터 정시아가 마무리하지 못한 빨래까지 도와주고 있다고 밝혀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정시아는 백윤식 앞에서 몰래 백도빈과 부부싸움을 한다고 고백하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정시아는 ”화가 나거나 할 말 있으면 바로바로 하는 스타일이다”라며 시아버지 백윤식 앞에서 대놓고 싸울 수 는 없어 문자로 싸우는 방법을 터득했다고 전해 웃음을 안겼다.

정시아는 결혼 초반 백윤식에게 매번 다른 라면을 끓였던 때를 회상했다. 정시아는 ”라면을 해드렸는데 너무 잘 드셔서 매번 다른 라면을 해드렸다”며 결국 백윤식의 ”살아생전 라면 원 없이 먹는다”는 말에 눈치를 챘다고 밝혀 웃음을 더했다.

이어 정시아는 결혼 12년 동안 남편 백도빈이 화내는 모습도 본 적이 없다고 언급해 MC 김숙과 서장훈을 놀라게 했다. 정시아는 “소리 지르거나 그렇게 싸워본 적이 없다. 제가 그 때 그때 말하는 스타일이다. 어느 순간 (남편이) 대답을 안 한다. 저 혼자 열 내니까 싸움이 안 된다. 그러고 (남편이) 방에 들어간다. 문자 하나가 온다. ‘명언. 사랑은 오래 참고.’ 그러면 한 번 더 생각하고 신랑에게 말을 심하게 했다고 반성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SBS ‘동상이몽2’는 다양한 분야의 커플들이 알콩달콩 살아가는 모습을 ‘남자‘와 ‘여자’ 입장에서 바라보고, 운명의 반쪽을 만난다는 것의 의미와 두 사람이 함께 사는 것의 가치를 살펴보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밤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