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018년 04월 19일 14시 22분 KST

중국의 한 도시가 무단횡단을 막기 위해 물을 쏘기로 했다

"깨끗한 물이다."

weibo

다예(大冶)는 중국 후베이성 황스시 남부에 위치한 도시다. 다예시는 지금 횡단보도를 무단횡단하는 사람들을 막기 위해 새로운 시스템을 시범가동중이다.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에 따르면, 이 시스템은 ‘물’과 ‘카메라’라를 이용한다.

이 시스템은 횡단보도에 설치된 작은 말뚝들로 운용된다. 누군가가 적색 신호일 때 길을 건너려고 하면 물을 분사한다. 그리고 “길을 건너지 마시오. 길을 건너는 건 위험합니다”란 메시지를 전한다. 물만 쏘는 건 아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길을 건넌 사람은 주변 시스템에 의해 얼굴이 촬영되고 이 사진은 공공장소에 게시된다.

다예시 정부는 약 130만 위안(약 2억 2천만원)을 투입해 이 시스템을 개입하고 도시 내 주요 교차로에 해당 말뚝을 설치할 계획이다.

weibo

다예시 경찰 관계자는 “이 시스템에 사용되는 물은 섭씨 26도 정도의 온도를 유지할 것이며 매일 깨끗한 물로 교체될 것”이라며 “옷이 오염되거나, 감기에 걸릴 걱정은 안해도 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