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2020년 07월 21일 15시 40분 KST

방탄소년단이 일본에서 '해외 남성 아티스트' 첫주 판매량 신기록을 세웠다

동방신기의 '41만장'을 넘어섰다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방탄소년단 일본 정규4집 커버

방탄소년단이 일본 오리콘 차트에서 압도적인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21일 일본 오리콘 뉴스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의 일본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솔 : 7 ~더 저니~’(MAP OF THE SOUL : 7 ~THE JOURNEY~)는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1위를 유지했다.

앨범은 첫 주 56만4000장이 팔려 해외 남성 아티스트 역대 첫 주 판매량 1위를 기록했다. 이 기록은 2010년 동방신기의 ‘베스트 셀렉션 2010’ 첫 주 판매량 41만3000장을 넘어섰다.

오리콘은 방탄소년단 일본 4집이 최신 오리콘 주간 앨범 랭킹에서 1위로 데뷔할 것이라고도 밝혔다. 방탄소년단이 오리콘 주간 앨범 랭킹에서 정상에 오르는 것은 통산 6번째다.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에서도 발매 첫날인 15일부터 6일 연속 1위를 이어가며 압도적인 판매량을 보이고 있으며, 첫날에만 약 45만 장이 팔려 해외 아티스트로는 ‘가장 많은 첫날 판매량’을 기록하기도 했다. 

이번 앨범은 방탄소년단 일본 3집 ‘페이스 유어셀프’(FACE YOURSELF) 이후 2년 3개월 만에 일본에서 발매한 정규앨범이다.

지난달 선 공개된 타이틀곡 ‘스테이 골드‘와 정국이 작곡에 참여한 ‘유어 아이즈 텔‘, 2월 발매된 ‘맵 오브 더 솔 : 7’ 앨범 타이틀곡 ‘온’의 일본어 버전 등 총 13곡이 수록됐다.

 

아래는 ‘스테이 골드’ 공식 뮤직비디오

[광고]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