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 여름이 시작될 기미가 보였고, 초록색 나무들 사이로 햇빛이 비치던 날이었다.

HUFFPOST KOREA/SUJONG L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