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ujoepangyeolmun

법원이 '그림 대작' 논란으로 사기 혐의로 재판을 받게 된 조영남(72) 씨에게 유죄를 선고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18단독 이강호 판사는 18일 사기 혐의로 기소된 조씨를 유죄로 인정하고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