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ugwonja

6·13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재보궐선거가 6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유권자 10명 중 3명은 8~9일 이틀간 진행되는 사전투표에 참여하겠다는 의향을 나타냈다. 투표를 언제할지 모르겠다는 유권자 역시 30%를 넘는 것으로
행정자치부는 제19대 대통령선거 선거인명부 확정 결과, 유권자가 총 4247만9710명으로 집계됐다고 28일 밝혔다. 투표권을 행사하는 국외부재자와 재외선거인 29만4633명을 비롯해 거소투표 대상자 10만1089명
▶ 4월17일 0시부터 19대 대통령 선거운동 기간이 시작됐습니다. 선거는 주권자인 시민들이 스스로 대표자를 선택하는 축제의 장이지만, 현행 공직선거법 규제 틀 속에서 유권자들은 여전히 구경꾼에 머무는 것이 현실입니다
트위터나 정치게시판 등에서 선호도를 묻는 설문조사도 삭제 대상이 되었다. 전계층을 대표할 수 있도록 피조사자를 선정해야 한다는 규정 등을 지키지 않았다는 이유 때문이다. 온라인 상 주요한 이슈에 대한 의견을 묻는 등
20대 총선을 앞두고 '성 소수자의 인권' 문제를 본격적으로 제기하는 움직임이 추진되고 있다. 성 소수자 인권단체 등은 '성 소수자 유권자 선언'을 골자로 하는 '레인보우 보트(Rainbow vote)' 캠페인을 추진하고
오늘날 젊은 대학 졸업자들은 빚을 떠안고 있다. 더 가난할수록 빚을 더 많이 진다. 그래서 그들은 무슨 직업을 갖고 싶은지 묻지 않는다. 20년 이상 부담이 되곤 하는 학자금 대출을 갚을 수 있는 직업이 무엇인지 물을
선거를 앞두고 시도 때도 없이 날아오는 선거 홍보 문자. 도대체 전화번호는 어떻게 알아낸 걸까? 선거 관계자들은 유권자들의 개인정보를 알아내는 데,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있다. 개인정보를 사고파는 불법도 벌어진다
히틀러는 만인의 적이자 문명사회가 두고 두고 고민해야 할 정치사회현상이지만, 세상을 변화시키길 원하는 정치인이라면 반드시 배워야 할 점이 있는 사람이기도 하다. 유튜브에서 히틀러가 독일 국민들에게 한 연설들을 찾아보라. 히틀러는 독일국민들에게 너무나 당당하고 단호하게 권력을 요구한다. 나에게 권력을 주면 패전으로 침체된 독일을 부흥시키겠다는 거창하기 이를 데 없는 약속과 함께. 히틀러의 요구를 받은 독일국민들은 그에게 기꺼이 권력을 줬다. 물론 그 결과는 재앙이었지만 말이다.
20대 유권자들의 동성애·동성 결혼 지지가 4년 만에 두배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산정책연구원은 2010년부터 2014년까지 동성애, 동성결혼에 대한 인식 조사 결과를 1일 발표했다. 연구원이 이날 공개한 ‘이슈브리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