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년 데뷔한 원더걸스는 2세대 아이돌 대표주자 중 하나이자, 올해로 데뷔 10주년을 맞은 원더걸스(예은, 유빈, 선미, 혜림)가 기로에 놓였다. 이달 JYP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이 종료되는 이들이 각자 새 기획사를
JYP엔터테인먼트가 원더걸스와 재계약을 진행하고 있다. JYP 관계자는 12일 OSEN에 "원더걸스와 내년 1월 중순 계약이 만료된다. 예은, 선미, 혜림, 유빈과 재계약을 계속 논의하고 있다"고 알렸다. 원더걸스는
혐오는 이리도 무럭무럭 자라는데 혐오에 반대하는 이들의 입에는 재갈이 물리는 상황의 반복. 여기엔 제 임무를 방기한 미디어도 그 책임을 면할 수 없다. KBS는 뉴스에서 퀴어퍼레이드를 보도하며 혐오세력들과의 인터뷰를
오늘(9일) 저녁 방송되는 ‘언프리티 랩스타2’의 ‘유빈 VS 효린’ 디스 배틀 동영상이 선공개 됐다. 당신이 보기엔 누가 더 잘하는 것 같은가?
‘언프리티 랩스타2’ 총 11명의 출연자들이 확정됐다. 아이돌부터 언더그라운드 래퍼들까지 다양하다. 24일 Mnet ‘언프리티 랩스타2’는 유빈(원더걸스), 효린(씨스타), 길미, 예지(피에스타), 키디비, 캐스퍼, 안수민
원더걸스의 두 번째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어제 21일 선미의 베이스 연주에 이어, 오늘은 유빈이 드럼연주를 선보였다. JYP엔터테인먼트는 22일 자정, 공식 유튜브 채널에 이 영상을 업로드했다. JYP대표 박진영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