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uain

배우 유아인(29)이 5일 시작하는 SBS TV 새월화 사극 '육룡이 나르샤'에 출연한다. '사도'에서 사도세자를 연기한 그는 '육룡이 나르샤'에서는 태종 이방원 역을 맡았다. 아버지 영조의 카리스마에 짓눌려 차츰 정신이
“오빠, 저랑 결혼해예.” “니 머라카노.” 배우 유아인(29)이 5일 저녁 6시 영화기자협회가 주최한 부산국제영화제 ‘오픈 토크’인 ‘더 보이는 인터뷰’에서 능수능란한 입담으로 부산 해운대 바닷가를 들썩였다. 몸매
류승완 감독의 액션영화 '베테랑'이 봉준호 감독의 2006년작 '괴물'을 넘어 한국영화 역대 흥행 3위로 올라섰다. 28일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베테랑'은 지난 27일까지 1천301만6천288명을 동원한
배우 유아인이 군 입대 시기에 대해 “‘육룡이’ 끝다고 시기를 정하게 될 거 같다”고 말했다. 유아인은 8일 오전 서울 종로구 팔판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영화 ‘사도’와 관련한 인터뷰에서 이 같이 밝혔다. 이날 인터뷰에서
모든 배우가 말에 능하지 않다. 청산유수로 유쾌한 분위기를 주도하는 이가 있는가 하면, 타고난 성향 등을 이유로 단답형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이도 있다. 배우 유아인은 그 중간쯤에 있다. 그동안 맡은 캐릭터 때문에 능청스러울
영화 '베테랑'이 개봉 나흘 만에 관객 200만명을 돌파했다. 9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베테랑'은 전날(8일) 71만4천960명(매출액 점유율 40.5%)을 모아 개봉 후 나흘 연속 박스오피스
배우 유아인이 비슷한 시기 촬영을 진행한 영화 '베테랑'과 JTBC 드라마 '밀회'를 비교했다. 유아인은 23일 오후 서울 종로구 팔판동 한 카페에서 열린 영화 '베테랑'(감독 류승완, 제작 외유내강) 관련 인터뷰에서
영화 ‘베테랑'(감독 류승완)의 티저 예고편이 공개됐다. '베테랑'은 광역수사대 형사 서도철과 재벌3세 조태오 간의 추격전을 그린 영화. 류승완 감독의 '부당거래'에서 형사를 연기한 바 있는 황정민이 서도철을, 유안이
유아인이 연기하는 스무 살의 천재 피아니스트 '선재'는 김희애가 연기하는 마흔 살의 유부녀 '혜원'에게 푹 빠져 있다. 특히나 8회에서 선보인 첫 베드신이 압권이었다. 일명 '망봐주고 싶은 베드신'이라고 불리는... 자신이 가지지 못한 지혜와 충만한 정신, 에고를 어루만져 주는 어머니 같은 너그러움까지 지닌 중년 여성에게 끌리는 젊은 남자와 부과 권력이 있다 해도 사랑 앞에서 한없이 나약해지는 중년 여성의 결합은 지극히 자연스러운 일처럼 보이기도 한다.
배우 황정민과 유아인이 류승완 감독의 차기작 '베테랑' 출연을 확정했다. '베테랑'의 배급을 맡은 CJ 엔터테인먼트는 7일 "황정민과 유아인이 '베테랑'에 캐스팅 됐다"고 밝혔다. 황정민은 극 중 광역수사대 형사 서도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