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uain

'태양의 후예'의 열기가 뜨겁다. 31일 방송은 순간 시청률이 39.7%를 기록했고 OST는 각종 음원차트 상위권에 랭크되는 것도 모자라 음반판매도 2만 장을 넘었다. 다음 주에는 이 열기가 더욱 뜨거워질 것으로 보인다
블락비 지코가 유아인을 똑같이 따라했다. 지코는 26일 생방송된 tvN 'SNL코리아7' 뉴스이놈 코너에서 유아인을 똑같이 흉내내며 인터뷰를 했다. 지코는 유아인의 표정과 말투를 그대로 따라했다. 특히 지코는 지난해
배우 유아인이 정치에 관심을 갖고 투표를 해야 한다고 소신 발언을 했다. 그는 23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의 한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기자간담회에서 선거를 앞두고 젊은 사람들에게 정치에 대해 하고 싶은 말이 있을 것 같다는
배우 유아인이 2015 SBS 연기대상에서 최우수 연기상을 받은 수상소감을 전했다. 유아인은 3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2015 SBS 연기대상에서 최우수 연기상을 받았다. 유아인은 수상 직후 "최우수한
tvN '응답하라 1988'에 안하무인 재벌3세 조태오가 등장했다? 25일 방송된 '응답하라 1988' 15회 '사랑과 우정사이'에서 한국기원 이부장은 최택(박보검 분)과 바둑을 두고 싶어하는 이들의 이름이 적힌 메모를
유아인이 올해의 배우에 선정됐다. 한국갤럽이 지난 10월 29일부터 11월 21일까지 3주간 전국(제주 제외)의 만 13세 이상 남녀 1700명을 대상으로 '올 한 해 가장 뛰어난 활약을 한 영화배우'를 두 명까지 물은
가끔 그런 배우가 있다. 이미 어느 경지에 올라 그 다음의 것을 보여주는 게 불가능할 거라 생각한 순간, 아무렇지도 않게 훌쩍 세간의 고정관념을 뛰어넘어버리는 이들. 더 정확히 말하자면 모든 위대한 배우에겐 그런 순간이
유아인이 청룡영화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OSEN 11월26일 보도에 따르면 유아인은 26일 오후 8시 45분부터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제36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에서 영화 '사도'로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뒤
620만 관객을 넘기고 올해의 한국영화 3위를 기록한 '사도'. 이 영화에는 참 많은 장점이 있지만, 유아인의 신기 어린 연기를 빼놓을 수 없을 것이다. 지난 4일 방송된 라디오 스타에는 '사도'에 출연한 배우 차순배
영화 '사도'(이준익 감독)가 '베테랑', '암살'에 이어 2015년 개봉 한국영화 흥행 TOP 3에 등극했다. '사도'가 21일 기준, 620만 명(영진위)의 관객을 동원하며 '베테랑', '암살'에 이어 올해 개봉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