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nggwangro

이혼을 요구하는 한국인 아내를 목 졸라 살해하고 시신을 주물공장 용광로에 버린 이집트인이 경찰에 검거됐다. 경기도 김포경찰서는 부인 A(48)씨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살인) 등으로 이집트인 B(39)씨와 시신
3일 오후 6시 2분께 인천시 동구의 한 제철소에서 직원 A(43)씨가 용광로로 추락해 숨졌다. 동료직원 B(25)씨는 경찰에서 "A씨가 작업을 하다가 용광로에 빠져 곧바로 경찰에 신고했다"고 말했다. 신고를 받은 경찰과
10원짜리 동전 40만개를 녹여 동괴를 만들어 팔려던 주물공장 직원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도 포천경찰서는 14일 한국은행법 위반 혐의로 김모(61·여)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 구형 10원짜리 동전의 액면가보다 재료성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