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nggwangro-sago

3일 오후 6시 2분께 인천시 동구의 한 제철소에서 직원 A(43)씨가 용광로로 추락해 숨졌다. 동료직원 B(25)씨는 경찰에서 "A씨가 작업을 하다가 용광로에 빠져 곧바로 경찰에 신고했다"고 말했다. 신고를 받은 경찰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