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kjo

클락은 목욕을 정말 싫어하는 개다. 처음부터 목욕을 싫어했던 건 아니다. 클락의 주인인 레베카 주드 웨버와 그녀의 약혼자가 지난 여름 새로운 집으로 이사를 하면서부터 클락은 목욕을 싫어하기 시작했다. 새로운 욕조가 마음에
콜린 퍼즈는 유튜브의 유명한 발명가다. 그가 유명한 이유는 그가 발명하거나, 시도하는 실험들이 하나같이 비실용적이기 때문이다. 이를테면 자동차에 물을 가득 채운 후, 반신욕을 하면서 운전을 해보는 실험 같은 거다. 콜린
지난 23일, 강력한 토네이도가 텍사스 주를 휩쓸었다. 엄청난 규모의 토네이도 속에서도 기발한 방법으로 목숨을 구한 두 명이 있다. 매셔블에 의하면 75세 찰세타 윌리엄스는 토네이도가 다가온다는 소식을 듣고 아들과 함께
따뜻한 물로 가득 찬 욕조에 몸을 푹 담글 때 느끼는 완벽에 가까운 만족감이 또 있을까? 없다. 끝. ...이 아니라 목욕이 실제로 몸에 유익한 과학적인 이유도 많다. 아래서 몇 가지를 검토해 보자. *어린이가 근처에
엄마의 소행이었다. 연합뉴스는 3월 4일 "전남 장성 경찰서는 4일 생후 18개월 된 아들을 욕조에 빠뜨려 숨지게 한 혐의(살인)로 박모(39·여)씨를 긴급체포했다."고 보도했다. 그녀는 3월 3일 오전 11시 30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