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eoseong-pokhaeng

대구에선 60대 남성이 초면인 여성을 폭행한 후 자해했다.
지난달 거제에서도 20대 남성이 폐지를 줍던 50대 여성을 폭행해 숨지게 한 사건이 있었다.
한편, 지난해 초에도 취업준비생인 26세 남성이 2호선 잠실새내역 인근에서 길 가는 여성 2명의 얼굴을 18cm의 돌로 폭행한 사건이 벌어진 바 있다. 붙잡힌 서모씨는 '술에 취해 아무것도 기억 안 난다'고 주장했으며
28세 남성이 뮤지컬 배우이자 DJ인 DJ조이(본명: 주기쁨)을 폭행하는 사건이 벌어졌다. 일간스포츠에 따르면, A씨는 9월 6일 자정께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의 한 아파트 앞 횡단보도에서 귀가 중이던 DJ조이에게 난데없이
새벽 2시에 '가정폭력'으로 신고당한 김광수 국민의당 의원 사건에 대한 검찰의 최종 수사 결과가 나왔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15일 전주지검은 폭행 혐의로 수사를 받던 김 의원에 대해 '공소권 없음' 처분을 내리고 사건을
* 위 이미지는 자료 사진입니다. 지난달 24일 광주광역시 서구 치평동 거리에서 벌어진 일이다. 16일 SBS에 따르면, 59세 남성 주모씨는 지인 소개로 알게 된 59세 여성 김모씨의 원룸에서 김씨를 폭행하기 시작했다
새벽 2시에 '가정폭력'으로 신고당한 김광수 국민의당 의원(전북도당 위원장)이 14일 오전 경찰에 출석했다. 한겨레에 따르면, 김 의원은 "이번 일로 실체적 진실이나 사실 여부를 떠나서, 이유를 막론하고, 국민 여러분께
래퍼 아이언은 여자친구에게 상습적으로 폭력을 휘두른 뒤 신고하지 못하도록 자해하며 협박한 혐의로 지난 3월 재판에 넘겨진 바 있다. 당시 아이언이 받았던 혐의의 구체적인 내용은 아래와 같다. 2016년 9월 21일 : 여자친구
20대 여성만 골라 돌과 유리병을 던지고 폭행까지 가한 49세 남성이 붙잡혔다. SBS에 따르면, 7일 전북 전주완산경찰서는 49세 남성 서모씨에 대해 특수폭행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이 남자가 저지른 일은 아래와
40대 남성이 길을 가던 여성에 무차별 폭행을 가해 경찰에 붙잡혔으나 30분 만에 풀려나 경찰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가 높다. 7일 연합뉴스는 경기 수원중부경찰서가 심야에 길을 가던 여성을 무차별 폭행한 남성에 구속영장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