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eonyedaesang

"너는 네가 받은 게 아니지, 차태현이 자꾸 거절하니까" - 데프콘이 김종민에게 한 말
두 방송사 모두 시상식 내내 "방역지침 준수"를 강조했다.
지난주에 직설을 했지만, 그래도 바뀐 것도 있었다
가슴 찡하네요 정말로. 눈물이 핑도네요 정말로.
김구라의 말대로 MBC 방송연예대상은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하늘나라에서 편하게 두 분이 하시고 싶은 거 마음껏 하시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