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eonghwa-gwihyang

인간을 도구로 삼는 사회는 당연히 강자에게만 유리한데도, 국민의 다수는 먹고살기 위해 순응하고 동화된다.
26일 저녁 인파로 붐비는 서울 강남의 한 멀티플렉스 영화관 매표소 앞에서 검정 치마에 흰 저고리를 입은 한 소녀가 플루트 ‘버스킹’(거리공연)을 펼쳤다. 플루트를 잡은 소녀는 서울 예원학교 3학년이 될 변미솔(15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 '귀향'이 내달 24일 개봉한다. 7만여 명이 크라우드펀딩에 동참해 만든 이번 영화는 광복 70주년인 지난해 8월 15일 개봉하려 했으나, 상영관을 구하지 못해 우여곡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