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eonggugyeolbeon

프로농구 서울 삼성이 이상민(삼성 감독)과 서장훈(은퇴)이 현역시절 사용하던 등번호 11번을 영구결번으로 지정한다고 발표했다가 2시간 만에 철회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삼성 구단은 28일 "영구결번 당사자와 소통과정에서
LG 트윈스가 다음달 9일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홈 경기 종료 후 '적토마' 이병규 스카이스포츠 해설위원의 공식 은퇴식을 진행한다. 이병규는 단국대를 졸업하고 1997년 LG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