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eoljeongpei

정부의 해외 취업·인턴 프로그램으로 통해 해외에 나가도 정식 취업으로까지 이어지는 경우는 드물다. 지난해 한국직업능력개발원에서 실시한 ‘정부 해외인턴 사업 현황 파악 및 해외취업 연계를 위한 추진방안 연구’에 따르면
"우리는 공짜가 아니다! WE ARE NOT FREE" 지난 21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2015 F/W 서울패션위크' 행사장 앞에서 나온 외침이다. 패션노조와 알바노조, 청년유니온 등 13개 단체들은
'F/W 2015 서울패션위크'가 20일부터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리고 있다. 그런데 화려한 패션쇼장 밖에서 '이게 사람 사는 거냐'며 목소리 높이는 이들이 있다. 바로, '열정페이'를 규탄하는 젊은이들이다. 21일
케이블방송사 계약직인 ㄱ(34)씨는 올해 4월 정규직 전환 심사를 앞두고 있다. 정규직 전환을 의심치 않았는데 최근 인사이동으로 자신과 업무가 겹치는 사람이 같은 부서로 오면서 부쩍 신경이 쓰인다. 방송제작 일을 하는
[들어가는 말] “어쩔 수 없다”고 여겨오던 문제가 있다. 소위 ‘도제식 노동’이라 불리는 패션·미용·건축·영화·방송·예술 분야에서 청년 노동력 착취 문제가 그 중 하나다. ‘지망생’이 넘쳐나니 그 업계에 ‘막내’로
[더(The) 친절한 기자] 28일 밤 누리꾼 사이에서는 프랑스산 명품 브랜드 에르메스코리아의 인턴 채용공고가 입방아에 올랐습니다. 머천다이징·패션·회계 학과 학생 중 ‘MS Office 능숙자·영어소통 원활자’를 구하면서도
‘피팅(옷 착용) 모델’ 비용 아끼려…취준생들 체형 교정수술까지 고민 디자이너 뽑는 공고에 키(165~170cm), 신체 사이즈(33-26-36) 명시 키와 신체 기준이 명시된 디자이너 공고문들. 패션업계에서 청년 구직자들을
견습·인턴 사원에게 몇십만원 수준의 저임금을 준 사실이 알려지면서 ‘열정 페이(열정을 빌미로 한 저임금 노동)’ 파문의 중심에 섰던 이상봉 디자이너가 14일 오후 사과문을 내고, 노동 조건 개선을 약속했다. 이상봉 디자이너는
작년 11월, 미국 패션잡지 '보그Vogue', '베니티 페어Vanity Fair', '더블유W' 등에서 일했던 수 천명의 무급 인턴들이 세계적인 출판 기업 '콘데 나스트(Condé Nast)'를 상대로 승소했다. 미국
위메프는 금주 조사 착수 정부가 저임금이나 무급 인턴을 뜻하는 이른바 '열정페이'를 강요하는 패션 업체 등을 상대로 고강도 근로감독에 나선다. 고용노동부는 수습·인턴 직원이나 아르바이트생에게 턱없이 낮은 임금을 주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