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eokjeonse

정부가 최근 주택시장을 엄습하고 있는 ‘역전세난’에 대한 정밀 모니터링에 나선 가운데, 올해 수도권에선 서울보다 경기도에서 역전세난이 확산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파악됐다. 이런 역전세난은 최근 몇년간 부동산 광풍에
서울에서 전세를 살고 있는 직장인 박모(35)씨는 다음달 계약 만기를 앞두고 전세 대신 보증부 월세를 구하기로 마음먹었다. 전셋값이 천정부지로 치솟으면서 매매가를 위협하는 수준이 되자 2년 뒤 전세금을 돌려받지 못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