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은경 청장은 코로나 사태 속에서 국민적 영웅으로 떠올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