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ahu-jaepaen

일본의 ‘야후 재팬'이 5800여 명의 전 직원을 대상으로 주휴 3일제 도입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즉 주4일 근무제다. 직원들이 일하는 방식을 재검토해 우수한 인재를 확보하는 것이 목적이다. 9월 24일
인터넷 기업인 야후 재팬이 인터넷에서 상아 관련 제품을 판매해 환경운동가들이 반발하고 나섰다. 26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가디언에 따르면 야후 재팬의 경매 사이트를 통해 2012년부터 2년간 팔린 상아와 상아 제품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