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agwonyeondae

통합 진보정당 건설을 추진해온 정의당과 국민모임, 진보결집 더하기, 노동정치연대는 22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통합 당대회를 열어 심상정·김세균·나경채 3인을 공동대표로 선출했다. 상임대표는 최대 지분을 지닌 정의당의
혁신위가 '답정너'를 넘어서 해야 하는 두번째 일은 당 청년위원회를 해산하고 재구성하는 것입니다. 원래 청년위원회가 만 42세까지였습니다. 그런데 이게 어찌된 일인지 2.8 전당대회를 거치면서 45세로 상향되었습니다. 어이가 없습니다. 제가 바로 두 달 전까지 만 45세였는데 저보고 '청년'이라고 부른다면 정말 기가 찰 노릇입니다. 여의도에 와보니 정치권에 여성이 모자라고, 이공계가 희소하고, 청년은 씨가 마를 지경입니다. 특히 새정치민주연합은 심각합니다. 국회의원 평균 연령이 새누리당보다 높습니다. 당원 평균 연령은 자그마치 50대 후반입니다.
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대표의 최측근으로 분류되는 한 의원은 30일 “이겼으면 더 어려워질 수 있다. 총선을 앞두고 예방주사를 맞은 거다”라고 말했다. 전략 부서의 핵심 당직자도 “이번 재보선 참패가 당에 보약이 될 것
정의당 노회찬 전 대표는 8일 "새정치민주연합은 야권연대를 논의하기에 앞서 다른 당 후보를 나오지 말라고 하는 오만한 태도를 고쳐야 한다"고 말했다. 노 전 대표는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7·30 재·보궐선거 서울 동작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