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

신고리 5,6호기 공론화, 탈핵에 대한 사회적 토론의 기회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