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아쉬워질걸." "아이 없는 삶에 무슨 의미가 있겠어?" "뭔가 모자란 느낌일 텐데." "나이 먹으면 후회하게 돼." "나중에 마음이 바뀔걸." "아기를 안 가진 사람은 완전한 여자라고 할 수 없어." "진정한 사랑이
여성 고용률이 높은 국가일수록 출산율도 높다는 분석결과가 나왔다. 한국노동연구원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주요 국가의 여성 고용률과 출산율을 분석해보니 한국의 출산율과 고용률은 모두 낮은 국가군에 속해 있으며 스페인
엠마 슐코윅(Emma Sulkowicz)은 컬럼비아 대학에서 비주얼아트를 공부하고 있는 4학년 학생이다. 그녀는 지난 2012년 2학년의 첫 학기를 시작했던 첫날, 같은 학교 학생에게 강간당했다. 강간을 당한 곳은 그녀의
2000년부터 13년간 발생한 비용만 195조원 여성이 임신·출산·육아로 경제활동을 포기한 데 따른 사회적 비용이 2000년부터 13년간 195조원에 이른 것으로 나타났다. 여성 경력단절을 방지하지 못해 매년 15조원의
* 이 글은 허핑턴포스트US의 블로거이자, 오하이오 주립대학의 학생인 에린 맥켈(Erin McKelle)이 쓴 글입니다. 아래는 내 사진이다. 이 사진을 본 사람은 누구나 내가 뚱뚱하다는 사실을 알 것이다. 나는 자칭
레이라니 로저스(Leilani Rogers)는 텍사스에 거주하는 사진작가다. 그리고 4명의 아이를 키우는 엄마다. 그녀는 아이에게 젖을 먹이던 시절, 공공장소에서 모유수유를 하기가 어려워 쩔쩔매던 자신을 떠올렸다. 그녀가
궁금증 1. 보수적인 시각을 가지고 있을수록 혼전동거에 대해 부정적인 것일까? 먼저 남녀의 혼전 성관계에 대한 인식을 살펴보면 남성은 혼전 성관계를 '할 수 있다'고 대답한 사람은 전체 2,666명 중 37.6%, '할
마침내 여성대통령까지 배출한 대한민국이다. 실로 멀고 힘든 여정을 헤쳐 왔다. 2012년 12월 19일, 실제로 박근혜 후보에게 표를 던졌든 아니든 온 국민이 내놓고 기뻐하고 감사해야 할 일이다. 선생의 염원이었던 진정한 양성평등사회의 도래를 공표하는 데 이보다 더 적정한 일이 어디 또 있을까보냐! 그러나...! 그런데도 왠지 가슴이 활짝 열리지 않는 이유는 무엇일까? 못 믿을 게 대중의 마음인가, 선거로 대통령을 뽑은 국민의 마음이 흡사 여왕을 옹립한 듯하다는 느낌 때문만은 아니다. 약한 자를 보듬고 감싸 안는 것이 진정한 여성의 미덕일진대 외려 힘 센 자, 가진 자에게 마음을 더 주는 것 같은 아쉬움 때문이다.
"수학을 하면서 중요한 것은 재능이 아니라 '내가 재능있다'고 느끼는 것입니다. 개인 안에 내재된 창조성을 발현해줄 자신감을 갖는 것이 중요합니다." 여성이자 이란 출신으로 처음으로 수학계에서 가장 권위있는 상인 필즈상을
얼마 전 허핑턴포스트코리아는 트위터가 공개한 ‘다양성 리포트’를 소개한 바 있다. 다양성 리포트는 직장 내 성별과 인종 구성 비율을 공개한 자료다. 당시 트위터가 발표한 다양성 리포트에 나타난 특징은 크게 네 가지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