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 초기 단계에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윌 스미스는 앞서 일정 문제 등으로 속편에서 하차했다.
할리우드 배우 윌 스미스의 아내인 제이다 핀켓 스미스가 자신은 사이언톨로지 신자가 아니라고 밝혔다. 레아 레미니는 최근 데일리비스트에 제이다 핀켓 스미스가 남편 윌 스미스와 함께 오랫동안 사이언톨로지 신자라고 주장했다
실사 영화로 제작될 ‘알라딘’의 배우들이 드디어 뭉쳤다. 영화 ‘알라딘’은 그동안 캐스팅 과정에서 여러 논란을 일으켰던 작품이다. 자스민 공주 역에 캐스팅된 나오미 스콧은 아랍계 배우가 아닌 영국계 인도인 배우라는 점에서
20년 동안 함께 살아온 제이다 핀켓과 남편 윌 스미스는 사생활을 애써 숨기려는 전형적인 셀러브리티 부부가 아니다. 이 두 사람은 성관계에 대해서조차 거침이 없다. 핀켓이 근래에 출연한 오스트레일리아 모닝 쇼 '선라이스'에서도
캐나다 출신 배우인 마수드는 드라마 '스트레인지 벗 트루'와 '오픈 하트' 등에 출연했으며, 나오미 스콧은 '파워레인저' 리부트에서 핑크 레인저를 연기한 바 있다. '알라딘' 실사판은 캐스팅 난항을 겪어왔다. 할리우드
봉준호 감독의 ‘옥자’는 칸 영화제 경쟁부문 초청과 함께 프랑스 내에서 논란이 되었다. 또 다른 경쟁부문 상영작인 노아 바움백 감독의 ‘메이러로위츠 스토리’와 함께 넷플릭스의 자체 콘텐츠로 제작된 이 영화들의 배급방식
미국 동부의 오스카 시상식으로 불리는 '멧 갈라'가 1일 밤(현지시각) 뉴욕에서 열렸다. 이날 여러 스타들이 패션을 통해 꼼 데 가르송의 수장인 레이 가와쿠보에게 찬사를 보냈는데, 그중에서도 가장 눈에 띄는 건 윌 스미스의
윌 스미스는 약 20년 동안이나 빅토리아 폭포에서 번지 점프하는 것을 꿈으로 품어왔다고 한다. TMZ가 지난 10일, 그 꿈을 이룬 윌 스미스의 모습을 영상으로 공개했다. 잠베지 강 위로 셀프 카메라를 들고 뛰어내린
할리우드 배우 윌 스미스가 영화 '수어사이드 스쿼드'의 장점으로 다양한 인종을 꼽았다고 미국 연예매체 할리우드리포터가 지난 1일(현지시각)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윌 스미스는 '수어사이드 스쿼드' LA 프리미어 현장에서
지난 8일 에이닷(Amplify Dot)이 진행하는 BBC의 한 라디오 프로그램에 윌 스미스가 출연해 아들인 제이든의 '젠더 플루이드'(특정되지 않은 성 정체성)에 대한 자신의 견해를 밝혔다. 에이닷은 윌에게 "당신의
허핑턴포스트에 문의하기 이 기사는 허핑턴포스트US Jaden Smith Shirtless In A Skirt Is A Gender-Fluid Dream Come True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 트위터 팔로우하기 | 배우이자
올 8월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수어사이드 스쿼드(Suicide Suqad)'의 첫 공식 예고편이 공개됐다. 영화의 배급사 워너 브라더스 픽쳐스는 1월 19일(현지시간) 유튜브를 통해 2분 30초짜리 예고편을 공개했다
"바지 없이 드레스를 입었는데 (사람들이) 규정을 벗어난다고 할 때" 모델들과 치마를 입고 있는 제이든 스미스(맨 오른쪽) 남성을 여성복 모델로 기용해 화제가 된 건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작년 9월 스웨덴 브랜드 아크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