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ikipidia

19대 대선을 앞두고 다국어 인터넷 백과사전 '위키백과' 한국어판에 더불어민주당 문재인·이재명 예비후보의 국적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으로 수정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소프트웨어개발업체 대표가 1심에서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4월 9일 호주의 총리가 새로 결정됐다. 그는 이틀간 총리직에 머물렀는데, 그의 이름은 올리 페넬론, 나이는 12세로 역사상 가장 어린 총리였다. 사실 이것은 이 12세 남자아이의 장난에서 비롯된 사건으로, 위키피디아
온라인 개방형 사전이라 신뢰도가 낮다는 주장은 2005년 12월 네이처에 실린 논문을 통해 반박됐다. 위키피디아와 브리태니커에 실린 50개의 과학분야 항목을 무작위로 선정해 조사한 결과, 두 사전이 각각 4곳씩 오류를 보여 정확도 차이가 없었다. 위키피디아가 세계 최고 권위의 백과사전과 정확도에서 차이가 없다는 연구결과에 일반인은 물론 세계 지성계가 놀랐다. 진짜 놀라운 일은 네이처 논문 게재 이후 벌어졌다. 오류로 지적된 항목에 대해 위키피디아는 금세 수정됐지만, 종이 브리태니커는 오류인 채 남아 있을 수밖에 없었다.
위키피디아에서 도널드 트럼프 항목이 통째로 삭제됐던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공화당 대선후보 1위를 달리고 있는 유력 후보이며, 갖가지 막말과 기행으로 온통 화제를 몰고 다니는 바로 그 남자 말이다. 더버지 등에 따르면
인터넷 백과사전 '위키피디아'가 미국 사회단체들과 손잡고 '무차별 정보 수집'을 이유로 미국 국가안보국(NSA)을 상대로 한 소송전에 나섰다. 위키피디아를 운영하는 위키미디어 재단은 10일(현지시간) NSA가 미국 인터넷
세계에서 역대 가장 영향력 있는 온라인상의 인물은 독일의 아돌프 히틀러라는 이색 연구가 나왔다. 이는 여러 검색 알고리즘을 조합해 세계 24개 언어의 위키피디아(인터넷 백과사전의 일종)에서 지난 35세기 동안의 인물들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