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retan

전국의 초중고교의 우레탄 트랙 및 운동장을 모조리 다 갈아엎야할 모양이다. 조선일보 8월8일 보도에 따르면 "정부가 전국의 초·중·고교 운동장에 인조잔디·우레탄을 까는 데 약 4800억원을 투입한 데 이어 이번엔 '학생들의
최근 학교 운동장의 우레탄 시설에 대해 유해성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서울시교육청이 중금속 기준치를 초과한 서울 시내 학교 51곳에 대해 우레탄 운동장 사용을 전면 중지시킨다고 31일 밝혔다. 서울시교육청은 지난 3월부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