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jujeonggeojang

1인당 하루 숙박비만 약 4천만원이다.
상추 등 잎채소가 아닌 무(덩이작물) 재배는 이번이 처음이다.
한국에 파편이 떨어질 확률도 계산됐다.
중국의 7번째 유인우주선 '선저우(神舟) 11호'가 19일 실험용 우주정거장 톈궁(天宮) 2호와의 도킹에 성공했다. 관영 신화통신은 선저우 11호가 이날 오전 3시31분(현지시간) 톈궁 2호와의 자동 도킹 미션을 성공적으로
팀 피크(Tim peak)는 영국인 우주 비행사다. 영국 최초의 국제 우주 정거장 승무원이기도 한 그는 지난 2015년 12월부터 우주 정거장에서 근무를 하는 중이다. 팀 피크가 지난 2월 9일, 트위터에서 하나의 영상을
지구궤도를 도는 국제 우주정거장에서 예상치 못한 대량의 박테리아가 발견됐다고 CNN 방송등 언론들이 2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박테리아들은 우주인들이나 화물을 통해 이동했을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보도에 따르면 미
우주에 가장 오래 체류한 인간으로 기록된 겐나디 파달카(57·러시아)가 지구로 귀환했다. AP통신에 따르면 파달카는 12일(현지시간) 안드레아스 모겐센(덴마크), 아이딘 아임베토프(카자흐스탄) 등 동료 우주인과 함께
장기간 우주정거장에서 생활해야 하는 우주인들은 어떤 물을 마실까. 현재 미국과 러시아 우주인들이 국제우주정거장(ISS)에 함께 체류하고 있지만 이들은 마시는 물에서 차이가 있다. 미국 우주인은 소변을 정화해서 식수로
3명의 우주인이 체류하고 있는 국제우주정거장(ISS)이 16일(현지시간) 우주쓰레기와 충돌할 뻔한 아찔한 위기를 모면한 것으로 알려졌다. 러시아 인테르팍스 통신 등에 따르면 미국항공우주국(NASA)은 이날 오후(모스크바
스콧 켈리(Scott Kelly)는 지난 1년 간, 국제우주정거장에서 지내는 우주인이다. 지난 4월 24일, 그는 트위터를 통해 자신이 잠을 자고 일을 하는 방 내부를 공개했다. 이 사진을 소개한 'CNET'은 그의
이번 주말 국제우주정거장(ISS)에 무중력 상태에서 작동할 수 있도록 특수 고안된 커피 머신이 배달돼 우주인들도 따뜻한 에스프레소를 즐길 수 있게 된다. 'ISS프레소'로 명명된 무게 20㎏의 이 커피머신은 저명한 이탈리아
러시아 우주인들이 국제우주정거장(ISS) 표면에서 생명체의 흔적인 플랑크톤을 발견한 것으로 알려졌다. 19일(현지시간) 이타르타스 통신에 따르면 ISS에 머물고 있는 알렉산드르 스크보르초프와 올렉 아르테미예프 등 2명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