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jeong

미국 네브래스카 주에 사는 개 피비(Phoebe)와 틸리(Tillie)는 지난 9월 8일, 집을 나간 후 돌아오지 않았다. 사건을 접수받은 미국의 동물보호단체 배션 아일랜드 펫 프로텍터(Vashon Island Pet
대인공포증(혹은 사회불안증)이 있으면 안 좋은 점이 많다. 1) 나는 남들이 나를 어떻게 생각하는지 끊임없이 걱정한다. 2) 나는 말을 하고 나서 실수한 게 아닌가 걱정해서, 대화가 길게 끊기는 일이 자주 생기고, 말을
학구적 연구는 매혹적일 수 있다…… 그리고 굉장히 헷갈릴 수도 있다. 그래서 우리는 전문 과학 용어는 다 빼고 당신에게 쉽게 설명해주기로 했다. 배경 썸 타는 건 정말 좋을 때도 있다(여기를 참고하라!). 한편 피상적이고
(Getty Images) 혼자 하는 여행도 정말 좋지만, 가끔은 모든 것을 함께 경험할 사람이 있었으면 좋겠다고 바라게 될 때가 있다. 가장 친한 친구와 함께 여행하는 것은 두 사람의 우정을 위해 할 수 있는 가장
가끔 고통스럽긴 해도, 모든 우정이 평생 지속되지는 않는다는 것은 보편적인 진리다. 진작 이별을 고해야 했을 우정을 계속 유지하는 경우가 많다는 것 역시 사실이다. 왜일까? 우리는 스스로를 합리화하고, 그 관계가 우리를
당연한 이야기부터 하고 시작하자: 보고 싶다. 우린 20년, 어쩌면 30년 동안 친구로 지냈어. 그 동안 우리는 서로 다른 도시에 산 기간이 더 길지만, 아직도 네가 너무나 보고 싶어서, 달콤하고 씁쓸한 향수가 입에서
다리가 불편한 친구를 3년간 업어서 등교시킨 중국의 남학생이 화제다. 영국 일간지 데일리 메일, 인디펜던트 등 외신들은 지난 주말 중국 장쑤성 쉬저우의 다슈 고등학교에 다니는 두 남학생의 우정을 소개했다. 올해로 18살인
고등학교에서 학생회를 하고 있는 안토니 마티네즈는 종종 학교 댄스파티를 계획하곤 했다. 하지만 게이인 17살 소년은 "한 번도 파트너 신청을 받아본 적이 없다"고 말한다. 적어도, 얼마 전까지는 말이다. 미국 라스베가스
자매는 인생의 가장 훌륭한 친구이자 가장 악랄한 적이다. 상황에 따라 그리고 싸움에 따라 이 관계는 변한다. 자매와 즐겁게 놀든 혹은 싸우다가 미쳐버리든 자매가 있다는 사실은 이 모든 걸 재밌는 상황으로 만든다. 한국에는
미국 인디애나주 펜들튼 교도소의 특별한 재소자 프로그램이 화제다. 미국 ABC방송은 11일(현지시간) 12마리의 고양이가 교도소에서 살게 된 인연을 소개했다. 펜들튼 교도소와 앤더슨 동물보호소의 협력으로 교도소 안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