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iryobokji

‘자가면역 뇌염’ 증세로 한 달에 4번의 주사를 맞아야 하는 중학생이 있다. 그의 말에 따르면, 주사비는 한 번에 200만원이다. 그래서 학생의 부모는 매월 800만원에 가까운 병원비를 지출하고 있다. 그는 “아빠를
기획 ㅣ 대형병원 ‘3분 진료’ 그만! “외래를 찾은 환자가 자신의 질환 상태에 대해 궁금한 것을 충분히 묻고 이에 대해 의사는 자세히 설명하는 진료, 즉 ‘정상적인’ 진료를 해보고 싶어서 시작했습니다. 그동안의 경험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