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ihyeop

의사 국시 재응시에 대한 합의점을 아직 찾지 못했다.
앞서 이국종 교수가 ‘이재명 선처 탄원서‘를 쓴 것을 비판하며 ‘규탄 집회’를 열었다.
조국이 '딴지일보'에 올라온 글을 페이스북에 공유한 것도 문제삼았다.
조모씨가 고교시절 '제1저자'로 이름을 올린 논물의 자진 철회를 촉구할 예정이었다.
"대화로 해결이 불가하다고 판단할 경우 대정부 투쟁으로 나갈 수밖에 없다”
대한의사협회가 살충제 계란을 먹었다고 해서 독성을 크게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는 의견을 내놨다. 의약매체 메디파나에 의하면 의협은 "현재 잔류 기준치를 초과해 문제가 된 피프로닐과 비펜트린도 가장 민감한 집단인 10kg
의협 '2013년 전국회원실태조사보고서'...절반 이상이 수도권 집중 의사 인력의 공급 과잉이 갈수록 심화하고 있다. 1980년 이후 인구가 23.2% 증가하는 동안 의사는 390%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대한의사협회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