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ihak

1년 이상 교제한 커플을 대상으로 실험했다
그녀는 직접 6마리의 기생충을 추가로 잡아냈다.
1980년대 이후 새로운 항생제는 개발되지 않았다.
‘안락사‘(安樂死)와는 다른 개념이다.
한국에서는 HIV에 대한 사회적 낙인이 지나치게 심하고, 환자를 실명등록 하도록 유도하여 관리하는 제도에 대한 저항감이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나아가 'HIV 감염 사실을 아는 환자가 고의로 위험한 성접촉을 했을 경우 형사처벌'하는 법까지 있어, '걸리면 인생 망하는 거다' 따위의 인식이 매우 보편적으로 상식화되어 있다.
독감 바이러스(플루)는 알려진 것보다 훨씬 쉽게 전파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메릴랜드 연구팀이 19일(한국시각) <미국국립과학원회보>(PNAS)에 보고한 논문을 보면, 사람들이 기침이나 재채기를 해서 공기 중에 퍼뜨린
이부프로펜은 비스테로이드성 소염진통제의 대표적인 성분이다. ‘부루펜·이부펜·에드빌’등의 상품으로 판매된다. 그런데 이 성분이 남성의 생식능력을 저하시킬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물론 많이 복용한 경우에 대한 연구다
1월 1일부터 21세 이상의 성인은 캘리포니아에서 합법적으로 기호용 대마초(마리화나)를 구매할 수 있다. 캘리포니아가 세계 최대의 합법적 마리화나 시장이 된다는 점에서 기념비적이다. 판매는 현지 시각으로 새벽 6시부터
한 연구팀이 젤 성분의 남성 피임약을 임상시험할 예정이다. 이 젤은 정자 생산을 막아 임신을 예방하는 의약품이다. 커플 400쌍 이상이 2018년 4월에 실시될 이 대규모 시험에 참여한다. 이제까지 시행된 남성 호르몬
세계보건기구(WHO)는 성인에게 하루 적정 물 섭취량으로 1.5L에서 2L를 권장하고 있다. 그런데 독일 빌레펠트에 사는 35세 남성 마크 우벤호스트는 매일 20L의 물을 마신다. 그가 남들보다 10배가 넘는 양의 물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