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3차 유행에 정부가 방침을 바꿨다.
정부는 "현실적인 필요"를 말했다.
“국시 재응시 불공정” vs “의료공백 심각”
'재응시 불가'라는 정부 입장은 변하지 않고 있다.
하지만, 내년도 의사 수급에는 차질 없도록 조치해달라고 했다.
학업에 전념한 의대생들이 미래 의사로 태어날 기회를 달라고 요청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