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wigim

명절이 돌아왔다. 예로부터 우리 선조들에게 명절은 한껏 포식하는 날이었다. 먹을 것이 풍족하지 않았던 탓이다. 그러나 현대인들은 다르다. 평소에 충분한 영양을 섭취하고 있으니 명절을 빌미로 영양분을 축적할 필요가 없다. 다이어트를 해왔던 사람들은 특히 긴장의 끈을 놓아선 안 된다. 그동안 굶주려왔던 우리 몸이 영양분이 들어오는 족족 지방으로 저장하려 준비하고 있을 테니 말이다. 명절 동안 조심해야 할 고칼로리 음식 3개를 뽑아봤다.
캐나다에 사는 컨셉 아티스트 다지마 고우지가 '우동 아트'를 선보였다. 근사하다. 이것은 확실히 우동이다. 우동으로 빛나는 넓은 바다를 재현하고 있다. 그리고 왼쪽 후방 바위에 서 있는 사람에게 눈을 빼앗긴다. 우동
매사추세츠에 사는 조나단 마커스는 튀긴 음식 애호가다. 매셔블에 따르면 그는 최근 물을 튀길 방법을 찾았다고 밝혔다. 마커스는 물에 칼슘 알지네이트를 넣어 공 모양으로 만든 뒤 이를 기름에 튀겼는데, 기즈모도에 의하면
트위터 팔로우하기 | 페이스북 팔로우하기 | 만약 항산화 물질이 음식을 건강하게 만든다고 생각한다면, 실제로 그렇다. (하지만 어떤 연구자들은 항상화 물질이 많으면 몸에 안 좋을 수 있다고 믿기도 한다.) 하지만, 전체적인
서울 지하철 1∼4호선 역사 내 자리 잡은 어묵과 떡볶이 점포가 앞으로 점차 사라질 전망이다. 서울메트로는 최근 상가관리규정을 개정해 역사 내 금지업종에 '어묵·떡볶이 등 역사 환기 곤란 및 승객 불편을 야기할 수 있는
일본의 소설가 무라카미 하루키가 지난 11월 29일, 한 강연에서 창작의 비법을 밝혔다. 허핑턴포스트일본판이 ’아사히 신문’의 보도를 인용해 전한 바에 따르면, 당시 무라카미 하루키는 후쿠시마 현 코리야머마 시에서 열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