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유리(권유리)와 프로야구 선수 오승환이 열애 중이라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유리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가 “호감을 가지고 알아가는 중”이라고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SM엔터테인먼트는 20일 OSEN에
이상한 녀석들이 모였다. 황당하지만 교묘하게 웃음을 준다. 이보다 특이할 수는 없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지만 점점 빠져드는 마력이 상당하다. 지난 17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드라마 '초인시대'(극본 유병재
‘K팝스타4’ 정승환과 이진아가 모두 안테나뮤직을 희망 소속사로 꼽았다. 두 사람은 19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K팝스타4’ 스페셜 편에서 제작진이 기획사에 묻자 안테나뮤직을 원한다고 밝혔다
'무한도전'에 젊은 피가 합류했다. 광희는 한 달 넘게 진행된 식스맨 프로젝트에서 원년 멤버들의 손에 의해서 뽑힌 최종 1인이다. 그간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야망'을 드러냈던 광희는 이제 '무한도전'에 잘 스며드는
‘무한도전’ 새 멤버로 제국의 아이들 광희가 결정된 가운데, 이 같은 사실은 기존 멤버들도 그리고 광희 본인도 방송을 보고 알았다는 사실이 확인됐다. 이 정도면 국정원도 울고 갈 보안이다.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은
'무한도전-식스맨'의 주인공은 황광희였다. 4월 18일 MBC '무한도전-식스맨'은 방송 마지막 부분에서야 식스맨의 주인공을 발표했다. 무한도전 멤버들의 투표로 결정된 식스맨은 제국의 아이들의 황광희. 5명의 무한도전
싸우면서 정든다더니. 티격태격하던 원조 짐꾼과 초보 짐꾼의 사이가 더욱 수상해졌다. 의견 충돌로 갈등을 빚다가도 때로는 초등학생처럼 유치한 장난을 치면서 은근한 애정을 표현했다. H4 할배들의 여행과 함께 '짐꾼 로맨스'로
다비치의 '안녕이라고 말하지마'는 여성들도 부르기 힘든 고음의 노래다. 그런데 4월 16일 방영된 '너의 목소리가 보여'에는 이 노래를 거의 완벽하게 소화한 쌍둥이 남자형제가 등장했다. 각각 정진욱, 정진명이란 이름을
KBS에서 잘 나가던 아나운서 오정연이 돌연 사표를 내고 프리를 선언했다. 똑 부러지게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2014년 아시안게임 체조 경기 중계에서 단연 돋보였던 그가 왜 갑자기 KBS를 퇴사했는지 의아하기만 했다. 그러나
간절함이 극에 달했다. ‘식스맨’이 되고 싶은 광희는 ‘라디오스타’에 출연, ‘무한도전’ 측에 적극 구애했다. 속풀이 송 시간에도 ‘식스맨이 되기에는 나이가 어리다’는 지적을 언급하며 ‘내 나이가 어때서’를 개사해 부르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