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민과 김동영은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 출연해 화제의 인물이 됐다.
"멜로디가 너무 귀여워 딸 하영이 생각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