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lregeuraem

초등학교 교사부터 특수학교 교사까지, 정교사 3명에 기간제 교사 1명이다.
무료회원은 송금 내역이 없어 신원파악이 어려웠다.
법원 판결이 주목된다.
군대 내 디지털 성범죄 건수는 증가하지만, 기소율은 떨어지고 있다.
텔레그램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의 범행을 도운 혐의를 받는 강훈.
아동·청소년 성 착취물 1000여개를 유포, 9100여개를 소지한 혐의 등이다.
조주빈은 '부따' 등 4명을 뺀 나머지는 공범이 아니라고 부인했다.
'갓갓' 문형욱의 지시를 받던 안승진이 13일 첫 재판을 받았다.
조주빈의 성착취 범행에 가담하고 피해자를 협박한 혐의를 받는다.
디지털 성폭력 피해자들을 돕는 프로젝트도 생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