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ko

올리비아 미어스는 '타코벨'의 '벨'을 맡고 있다. 지난 2015년,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에서 활동하는 의상 디자이너 미어스는 '타코벨 드레스'를 제작했다. 이 드레스는 '미녀와 야수' 속 벨의 의상을 본떠 치마에 타코를
한편, 행위 예술가 '자둘루'는 위 영상을 자신이 조작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이 영상을 가장 처음 올린 남성은 이것이 실제 상황이었고 '자둘루'는 이 영상과 관계없다고 말했다. 진위와 상관없이 이 영상은 많은 이들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