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eyanggye

그럼 π1 Gruis의 다음은? 훨씬 더 거대한 항성들과 달리 π1 Gruis는 아름다운 행성상 성운(planetary nebulae)이 될 때까지 계속 팽창할 것이다. 우리 태양과 같은 과정을 따라서 말이다. 50억년
목성(Jupiter)은 로마 신화의 주신(主神)으로부터 이름을 딴 것이다. 나사의 주노 탐사선이 최근에 전송한 사진을 보면 그 이유를 알 수 있다. 이 거대한 가스 덩어리는 주노가 찍은 낮은 앵글의 사진들 속에서 정말
주노 탐사선은 2011년에 지구를 떠나 작년 7월 목성 궤도 진입에 성공했는데, 나사는 주노가 수집한 새 정보를 공유하게 된 걸 기쁘게 여긴다고 말했다. 주노 프로그램 담당자인 다이앤 브라운은 "새로 포착된 모습을 공유하게
태양계가 거대하다는 뉴스를 놀랍게 여기는 건 좀 그렇다. 하지만 우주의 엄청난 팽창성을 일반인도 감지할 수 있는 새로운 애니메이션이 제작됐다는 사실은 충분히 뉴스감이다. 레딧 사용자 Nobillitie가 올린 이 애니메이션엔
지구의 오랜 역사에서 인간이 차지하는 비중은 미미하다. 특히 지구상에는 동물이 출현한 이래 최소한 11차례에 걸쳐 생물이 크게 멸종했다. 그 가운데 가장 큰 멸종이 있었던 다섯 차례를 대멸종이라고 부른다. 각각 4억
나사는 크기가 지구와 비슷한 행성 7개가 태양에서 비교적 가까운 항성 주변에서 무더기로 발견됐다고 발표했다. 궤도 등을 고려하면 온도가 액체 상태의 물이 존재할만한 수준이어서 생명 발생에 적합한 여건을 갖췄을 수 있다
지난 2006년 태양계 행성에서 '퇴출'된 명왕성이 다시 행성 지위를 되찾을 수 있을까? 미국 항공우주국(NASA)의 일부 학자들이 '행성'의 정의를 새로 정립해 명왕성을 다시 행성으로 복귀시키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지구에도 미스터리는 넘쳐난다. 예를 들어, 2달러 지폐는 어떻게 된 걸까? 웃긴 범퍼 스티커들은 누가 만드는 걸까? 어떻게 고양이 모자(pussy hat) 수백만 개가 그토록 빨리 만들어졌을까? 그리고 이 질문이 있다
우주의 팽창 속도는 얼마나 될까? 이것은 현대 물리학의 가장 큰 수수께끼 중 하나다. 그러나 이 문제의 답을 찾았다고 주장하는 연구진이 있다. 그 답은 우리 은하계를 포함한 우주의 은하계들의 운명에 대한 단서가 될지도
우리가 사는 지구 역사 이야기는 흥미롭다. 그 내용에는 지구가 속해있는 태양계 이야기가 필연적으로 등장한다. 대체로 이런 내용을 다룬 책들은 딱딱하다. 비전공자들이 읽기에 부담스러울 때가 종종 있다. 이것을 읽기 쉽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