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da

택시운전자격 취득 전에도 ‘타다 라이트’를 운행할 수 있게 됐다
브랜드 택시 시장이 좀 더 활성화될 것으로 보인다.
2018년 10월 처음 등장한 지 1년 6개월여 만이다.
최근 '타다금지법'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면서 타다 베이직은 불법이 됐다.
여객운수법 개정안은 이제 본회의 표결을 앞두고 있다.
법원은 공유 서비스 타다가 불법 콜택시가 아니라고 판결했다
법원은 '불법 콜택시 아닌 렌터카 서비스'라는 타다 측 손을 들어줬다.
앞서 타다금지법이 국회 국토위에서 통과됐다.
서울지역에서 100대로 베타 서비스를 시작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