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yuseuke6

감성 싱어송라이터 곽진언이 서인국(시즌1), 허각(시즌2), 울랄라세션(시즌3), 로이킴(시즌4), 박재정(시즌5)의 뒤를 이어 Mnet '슈퍼스타K'의 여섯번째 우승자가 됐다. 초심과 진정성을 내세웠던 '슈퍼스타K6
케이블채널 Mnet ‘슈퍼스타K6’ 결승전에서 김필과 곽진언이 승부한다. 이번 시즌을 빛낸 최고의 라이벌이자 가장 깊은 우정을 나눈 두 남자의 대결이라는 것과 우승자를 점치기 어려운 박빙의 승부라는 점에서 둘의 대결을
엠넷 '슈퍼스타K6(이하 '슈스케6')'를 또다시 벗님들이 살려냈다. 곽진언과 김필, 임도혁은 지난달 31일 오후 방송된 '슈스케6' 생방송 무대에서 환상적인 하모니를 선사하며 생방송 결과보다 더 화제되는 무대로 시청자들의
'슈퍼스타K6' 곽진언의 '소격동' 리메이크 곡이 화제다. 24일 밤 방영된 엠넷 '슈퍼스타K6'에서는 서태지 노래 미션이 진행됐다. 이에 곽진언은 기타를 치며 어쿠스틱 버전 '소격동'을 선보였다. 잔잔하고 감미로운
가수 서태지. 세대를 아우른 문화 대통령 서태지는 가요계의 넘버 원(No.1)이 아닌 온리 원(Only 1)이었다. 오디션 프로그램 최초로 진행된 서태지 미션의 승자는 그래서 곽진언도 김필도 아닌 서태지였다. 감히 누구도
공정성을 위해 규칙을 바꿨다고 하지만 역시 관건은 문자투표였다. 지난 10일 오후 첫 생방송을 치른 엠넷 '슈퍼스타K6(이하 '슈스케6')'에서는 심사위원들의 호평에도 불구, 낮은 문자투표 점수로 탈락의 고배를 마셔야
Mnet [슈퍼스타K6] Ep.06 : 장우람, 임도혁 - 야생화 (박효신) "오디션 프로 참가자체가 최초"라는 고교생 송유빈도 분명 눈여겨 봐야할 참가자다. 아직 벗님들과 장우람에 비해 내공은 부족하지만, '슈퍼스타K6
10월 3일 방영된 ‘슈퍼스타K’에서 또 한번 감동의 순간이 나왔다. 주인공은 ‘당신만이’를 부른 ‘벗님들’의 김필과 곽진언이다. 들국화의 ‘걱정말아요 그대’를 부른 그들은 또 다시 심사위원들의 극찬을 받았다. 아래는
케이블채널 Mnet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6'가 전 시즌을 월등하게 뛰어넘는 참가자들의 실력과 수준급 무대를 선보이며 6회째 순항중이다. 문제가 있다면 오히려 이를 지나치고 과도하게 포장하는 Mnet 측의 홍보와